프랑스 혁명(레미제라블) - 예장뉴스
예장뉴스
생각 나누기칼럼/기고/강연
프랑스 혁명(레미제라블)김인주의 "역사속의 오늘"
김인주 편집인  |  thpr00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7.28  22:47:51
트위터 페이스북

                             김인주의 "역사속의 오늘"

1830년 7월 27일 프랑스에서는 7월 혁명이 일어났습니다. 29일까지 사흘 동안 시가전이 벌어졌고, 세상을 뒤엎는 데는 성공했습니다. 나폴레옹 이후 비엔나 체제가 주도하던 복고시대가 끝났지요. 그러나, 불완전하게 절충하여 탄생된 7월 왕정은, 1848년 2월 혁명으로 다시 새로운 국면으로 들어섭니다.
   
 

<레미제라블>의 배경이 되는 이 사건은 들라크르와의 그림 "민중을 이끄는 자유의 여신" 으로도 우리에게 알려졌습니다. 이 그림의 부제는 1830년 7월 28일입니다. 프랑스혁겸 이전의 옛날 체제에 대한 공포와 더불어 다시 그 시대로 돌아갈 수는 없다는 결연한 의지가 표현되었지요.

당시 로맨티시즘이 유럽사회와 문화를 주도했는데, 신학도 마찬가지였습니다. 당대의 신학에 이러한 흐름이 어떻게 반영되고 남았는지, 흥미로운 주제입니다. 신학이 어느 분야보다도 속도가 느린 행보를 보인다고 하더라도, 뭔가 있으리라는 생각이 듭니다.

[관련기사]

김인주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기사
1
“인성검사 통과 안 되면 목사 안수 못받는다”
2
이찬수 목사, 정말 아픈가?
3
총회 산하 7개 신학대학교 교수 시국성명서 발표
4
김동호 목사 이미 은퇴한 목사아닌 가?
5
102회 동성애 관련 총회 결정에 대한 긴급 제안서
6
장신대 김철홍 교수 글에 대한 학생들 입장
7
대림절(Advent) 교회력의 의미
8
개혁하는 교회 탐방(거룩한 빛 광성교회)
9
쓰레기 시멘트 '맞짱' 뜨던 목사, 이렇게 산다
10
본 교단 채영남 총회장 행보 언론들 주목
신문사소개후원하기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예장뉴스 (pckgoodnews.com)   |  등록번호 : 서울,아02054   |  등록일자 : 2012년 4월 3일   |   제호 : 예장뉴스   |  발행인 : 유재무
편집인 : 유재무   |  발행소(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덕정 17길-10   |   발행일자 : 2012년 6월 25일   |  주사무소 : 상동발행
전화번호 : 02)469-44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왕보현
Copyright © 2011 예장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ck-good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