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병성의 소박한 기쁨 - 예장뉴스
예장뉴스
생각 나누기칼럼/기고/강연
최병성의 소박한 기쁨하나님과 숨박꼭질 해보셨나요?
최병성  |  cbs501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6.05  13:01:21
트위터 페이스북

                                             하나님과 숨박꼭질 해보셨나요?

 

최병성의 소박한 기쁨

   
 

숲에서 만난 다람쥐~~~
갑자기 커다란 낙엽송을 타고 오르더니
이 가지에서 저 가지로 날렵하게 뛰어다닙니다.
... 카메라가 다람쥐를 따라가보지만 뒷북만 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친구가 다른 곳으로 가지 않고 내 앞에 나무를 타고 내려옵니다.
기회다 싶어 카메라를 들이밀었더니...
ㅎㅎ 다람쥐가 저랑 숨박꼭질하자고 장난걸더구요.
다람쥐가 보일만한 곳으로 가면 요녀석이 반대편으로 쏙~쏙 숨는겁니다.
기가막혀..... 얼마나 잽싸게 반대편으로 숨어버리던지....

나무 기둥을 앞에 두고 다람쥐와 저는
이쪽~저쪽~ 빙글빙글 돌며 숨박꼭질했습니다.

다람쥐님께서 한장도 못찍고 있는 제가 불쌍했나봅니다.
"숨박꼭질에서 니가 졌지?" 하며 갑자기 제 앞에 포즈를 취하는 겁니다.
이제는 포토타임이라며 나무에 거꾸로 매달려 멋진 포즈까지 잡아주고....
묵직한 카메라에서 연신 철커덕거리는 소리가 났지만
맑은 눈망울로 저를 빤히바라보기만 하더군요.

한참동안 포즈를 취해주던 다람쥐가 이젠 포토타임 끝났다며
얼릉 반대편으로 몸을 숨기더니 계곡으로 뛰어 달아났습니다.
이렇게 다람쥐와의 행복한 숨박꼭질이 끝이 났습니다.

숲에서 만나는 작은 생명들 모두가 제겐 하나님의 얼굴입니다.
그분의 미소로 나를 반가이 맞아줍니다.
그분을 바라보며 행복하게 하나님을 호흡합니다.
오늘도 하나님은 내 안에 들어와 나를 가득 채웁니다.

오늘 또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우리는 얼마나 자주 하나님과 숨박꼭질하는 시간을 보낼까요?
그분이 보이지 않을지라도... 그분은늘 우리 곁에 숨어계 계실뿐입니다.
다람쥐가 보이진 않지만 나무 기둥뒤에 잠시 몸을 감추고 있듯...
그분은 내가 손을 내밀면 잡힐듯한 가까운 곳에서 나와 함께하십니다.
그리곤 가끔은 나 여기있다하며 보여주시기도 하지요. 다람쥐처럼ㅎㅎㅎ

사랑하는 벗님들....
하나님과 동행하는 행복한 한주되소서!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단순이
(1.XXX.XXX.155)
오늘 하나님을 찾아야겠네요^^
(2012-10-18 11:16:31)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
많이 본 기사
1
“인성검사 통과 안 되면 목사 안수 못받는다”
2
이찬수 목사, 정말 아픈가?
3
김동호 목사 이미 은퇴한 목사아닌 가?
4
총회 산하 7개 신학대학교 교수 시국성명서 발표
5
대림절(Advent) 교회력의 의미
6
102회 동성애 관련 총회 결정에 대한 긴급 제안서
7
장신대 김철홍 교수 글에 대한 학생들 입장
8
개혁하는 교회 탐방(거룩한 빛 광성교회)
9
장로교회의 당회원, 당회장의 역할(1)
10
이정훈 교수는 누구인가?
신문사소개후원하기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예장뉴스 (pckgoodnews.com)   |  등록번호 : 서울,아02054   |  등록일자 : 2012년 4월 3일   |   제호 : 예장뉴스   |  대표 : 이상진
발행인겸 편집인 : 유재무   |  발행소(주소) : 서울 성동구 성덕정 17길-10, A동 202호   |   사무소 : 서울 종로구 대학로 3길 29, 100주년 610호
발행일자 : 2012년 6월 25일   |  행정메일: ds2sgt@aum.net   |  전화번호 : 02)469-44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왕보현
Copyright © 2011 예장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ck-goodnews.com